구민과 함께 하는 새로운 대덕

구정소식

E- Civil Affairs

해당 메뉴에서 검색하기

보도자료

보도해명

보도자료(상세화면) -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담당부서, 내용, 첨부파일 정보를 제공하는 표 입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확산 대응 긴급회의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확산 대응 긴급회의

지난 22일 간부 공무원과 동장 등 긴급 대책회의 주재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의심증상자 조기 발견 파악 조치와 방역 등 총력 대응



대전 대덕구(구청장 박정현)가 지난 22일 오전 중회의실에서 박정현 구청장 주재로 ‘코로나19’ 대응 긴급 대책회의를 열어 지역 내 감염을 막기 위한 추가 대응 방안을 마련해 시행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대전에서 첫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됨에 따라 긴급 소집된 대책회의로서 실·국·과·단·소장, 동장 등 간부 공무원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박 구청장은 부서별 ‘코로나19’ 확산 대응 방안을 보고 받고 확산 방지와 방역대책을 집중 점검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이날 회의에서 “현재까지 대덕구에는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았지만 코로나19와 관련되는 모든 상황에 총력 대비를 해야 한다”며 “대전 지역 내 확진자가 점차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관계자 모두 심각한 위기 상황임을 인식해야 하고 의심증상자를 조기 파악 발견해 조치하고 예방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구는 최우선적으로 방역을 강화하기로 했다. 관내 공공시설, 버스 정류장, 전통시장, 공중화장실, 경로당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강화함과 동시에 청사 방호를 위해 상황 종료 시까지 ▲구 청사 출입 시 열화상카메라 설치, 현관문 한 곳을 제외한 모든 출입문 통제 ▲청사 출입 시 마스크 착용 출입, 전 직원 마스크 착용 근무 ▲각 부서별 지정된 장소에서만 민원인 응대 ▲청사 소독 강화 ▲전 직원 휴가 자제와 결혼식장 등 다중집합 참여 행사 참석 금지 등 조치를 시행하고, 지역 내 의사회·약사회 등 유관기관과 협력 대응체계를 강화하기로 했다.



박정현 구청장은 “22일 현재 대덕구에는 코로나19 확진자는 없으나 구민들께서는 마스크 착용을 반드시 해 주시고, 사람이 많이 모이는 단체행사 등에 참여는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으며 “앞으로도 저를 비롯한 모든 공무원들은 우리 구에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총력을 다해 대응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대덕구는 지난 3일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박정현 대덕구청장을 본부장으로, 상황총괄반 등 12개반 83명으로 대덕구재난안전대책본부를 편성해 24시간 비상체계를 운영해 오고 있다.
첨부파일
1.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확산 대응 긴급회의 .hwp (17.5KB)     
1. 박정현 대덕구청장, 대전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확산 대응 긴급회의(1).jpg (500.5KB)     
네이버 밴드 공유하기

만족도 평가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