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민과 함께 하는 새로운 대덕

구정소식

E- Civil Affairs

해당 메뉴에서 검색하기

보도자료

보도해명

보도자료(상세화면) -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담당부서, 내용, 첨부파일 정보를 제공하는 표 입니다.
대덕구, 신종 코로나 긴급 대응 위해 소상공인 대표자 모였다
대덕구, 신종 코로나 긴급 대응 위해 소상공인 대표자 모였다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한 다양한 지원 대책 추진, 소상공인 대응협의체 운영



대덕구(구청장 박정현)가 1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으로 인한 소상공인의 경제적 피해 최소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 소상공인 대표자와 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관내 전통시장·상점가 등 11개 상인회 대표와 박정현 구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 확산으로 인한 지역경제 위축 상황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는 한편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다양한 지원 대책에 대해 논의했다.



구는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지역경제 동향에 대한 모니터링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활동 강화 ▲공무원·주민·기업이 함께하는 전통시장 장보기(월1회) ▲지역식당 이용하기(주1회) ▲소비촉진을 위한 홍보캠페인 등을 전개할 계획이다. 또한 중앙정부·대전시의 지원 대책을 적극 홍보하고 소상공인 대표로 구성된 대응협의체도 운영하며 오는 29일까지 10% 특별할인 받아 구매할 수 있는 지역화폐 대덕e로움의 특별할인 기간도 연장할 예정이다.



아울러 소상공인들은 손님들의 발길이 확연히 줄어들었다며 소비심리가 되살아날 수 있는 실질적인 대책과 바이러스로 인한 소비자들의 과도한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는 대책을 주문했다.



회의에 참석한 중리전통시장 상인회 김경진 회장은 “신종 코로나 확산 이후 시장을 찾는 사람이 거의 없고, 매출도 평상시에 비해 반 토막이 났다”며 “전통시장 장보기, 지역식당 이용하기 등 구청 차원의 대책을 신속히 마련해 추진하는 구에 감사드리며, 중앙정부나 대전시 차원에서도 소상공인이 체감할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 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박정현 대덕구청장은 “주민들의 불안감이 더 이상 경제 위축으로 나타나지 않도록 민관협력을 강화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바이러스가 종식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최선의 대응책을 마련해 추진하겠다”며 “상인회에서는 자체 방역활동을 강화해 주고, 주민들께서는 조심은 하되 너무 움츠려들지 않는 소비활동으로 전통시장과 골목상권을 더 많이 찾아 줄 것”을 당부했다.
첨부파일
1. 대덕구, 신종 코로나 대응 긴급 소상공인 대표자 간담회 .hwp (92KB)     
1. 대덕구, 신종 코로나 대응 긴급 소상공인 대표자 간담회(1).jpg (274.9KB)     
1. 대덕구, 신종 코로나 대응 긴급 소상공인 대표자 간담회(2).jpg (233.9KB)     

만족도 평가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