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정소식

E- Civil Affairs

해당 메뉴에서 검색하기

공지사항

새소식

공지사항(상세화면) - 제목, 작성자, 작성일, 문의처, 내용, 첨부파일 정보를 제공하는 표 입니다.
수족구병 환자 증가 지속, 예방수칙 준수 재당부 안내
◇ 수족구병 발생 큰폭 증가(25주 40.5명 → 27주 66.7명)

◇ 수족구병이 의심(발열, 물집(입안, 손, 발))되면 의료기관에서 진료받기

◇ 외출 후, 배변 후, 식사 전?후, 기저귀 교체 전?후 손씻기의 생활화





□ 질병관리본부에서는 최근 수족구병 환자발생이 큰 폭으로 지속 증가함에 따라, 감염 예방 및 확산방지를 위해 수족구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해줄 것을 거듭 당부하였습니다.

* 수족구병: 콕사키바이러스나 엔테로바이러스 등 장바이러스 감염에 의해 발열 및 입안의 물집과 궤양, 손과 발의 수포성 발진을 특징으로 하는 질환으로 특히 영유아에서 많이 발생하며, 감염된 사람의 분비물(침, 가래, 콧물, 수포의 진물 등) 또는 대변 등을 통해서 다른 사람에게 전파됨.





□ 수족구병은 예방백신이 없어 예방 및 전파 방지를 위한 최선의 방법은 올바른 손씻기 등 개인위생 관리를 철저히 하는 것입니다.



○ 증상 발생 7~10일 이후 대부분 자연히 회복되나, 일부 환자에서는 고열, 구토, 마비증상 등이 나타나는 뇌막염, 뇌실조증, 뇌염 등 중추 신경계 합병증과 심근염, 신경원성 폐부종, 급성 이완성 마비가 나타날 수 있으므로,



○ 발열, 입안의 물집, 손과 발의 수포성 발진 등 수족구병 의심 증상이 나타나면 신속히 의료기관을 방문하여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 질병관리본부에서는 수족구병은 발생 예방 및 전파 방지를 위해 예방수칙를 반드시 준수하고, 영유아에게 많이 발생하는 감염병이므로 집단생활을 하는 어린이집, 유치원 등에서는 아이를 돌보기 전과 후에는 손씻기, 장난감과 같은 집기 청결히 관리하기 등 각별한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하였습니다.





○ 아울러, 키즈카페, 문화센터, 수영장 등 어린이들이 많이 모이는 곳에서도 소독 등 청결관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 수족구병 예방 수칙 >

◇ 올바른 손 씻기

?흐르는 물에 비누나 세정제로 30초 이상 손씻기

?외출 후, 배변 후, 식사 전·후, 기저귀 교체 전·후

?특히 산모, 소아과나 신생아실 및 산후조리원, 유치원, 어린이집 종사자

◇ 올바른 기침예절

?옷소매 위쪽이나 휴지로 입과 코를 가리고 기침하기

◇ 철저한 환경관리

?아이들의 장난감, 놀이기구, 집기 등을 소독하기<붙임 2 참조>

?환자의 배설물이 묻은 옷 등을 철저히 세탁하기

◇ 수족구병이 의심되면 바로 병의원에서 진료 받고, 등원 및 외출 자제하기









<붙임>

1. 수족구병 발생 현황

2. 수족구병 발생 시 소독방법

3. 수족구병 질의응답
첨부파일
[7.12.보도참고자료]+수족구병+환자+증가+지속,+예방수칙+준수+재당부!.hwp (935KB)      [7.12.보도참고자료]+수족구병+환자+증가+지속,+예방수칙+준수+재당부!.hwp 첨부파일 바로보기
공공누리 4유형 본 공공저작물은 공공누리 “출처표시+상업적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네이버 밴드 공유하기

만족도 평가 |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와 편의성에 만족하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