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쌍청당

대덕구에서 여러분에게 추천하는
테마코스 안내입니다.

쌍청당

조선초 부사정을 지낸 쌍청당 송유(雙淸堂 宋愉, 1389~1446) 선생이 벼슬을 버리고 이곳에 내려와 살다가 1432년(세종 14년)에 지은 별당(別堂)으로 조선시대에는 민간에 단청하는 것을 법으로 금하였는데도 건물에 단청을 한 점이 특색이라 할 수 있습니다.

  • 분류시 유형문화재 제2호
  • 수량1동
  • 구조정면3칸, 측면2칸의 홑처마 팔작지붕 집
  • 재료목조(단청)
  • 연대1432년(세종14)

쌍청당은 조선 전기의 학자인 쌍청당 송유(1389∼1446) 선생이 지은 별당으로 송유 선생의 호인 ‘쌍청(雙淸)’을 따서 붙였습니다.
조선 세종 14년(1432)에 지은 뒤로도 여러 차례에 걸쳐 수리하였지만 원래 모습을 잘 보존하고 있습니다.

건물은 앞면 3칸·옆면 2칸 규모로 왼쪽 1칸은 온돌방, 오른쪽 2칸은 대청마루로 꾸며져 있습니다. 쌍청당은 조선 전기의 건축양식을 살펴볼 수 있는 건물로 다른 주택 건축에서는 볼 수 없는 단청이 되어 있어 독특하다고 할 수 있으며 근처에 남아 있는 이와 비슷한 별당 건축 가운데 가장 먼저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중요한 문화유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인근 맛집

더보기

인근지역의 맛집을 소개해드립니다.